티스토리 뷰

그냥

HP, 지켜 보련다

wizmusa 2008.07.15 18:58

 체험단에 응모하는 입장에서 할 말은 아니지만 예전에 HP 데스크젯 프린터를 썼었던 사람으로서 HP의 토너 정책에 분노해 왔던 걸 숨기지는 않겠다. 결국 재생 잉크의 달인이었던 적도 있었는데(지금은 잊었고) 아는 사람 프린터를 보아 하니 얼마 전부터는 재생 잉크를 쓰는 것도 쉽지 않게 된 모양이지만 여전히 정품 잉크는 고가였다. 이거 참, 회사가 아닌 개인이 프린터 쓰기가 여간 녹록치 않다.

 HP의 이벤트 공지에는 CP1215 프린터가 경제적이라 하니 체험단에 뽑히면 확인해 보고 싶다. 용지의 크기가 커지고 두꺼운 용지를 지원하는 것도 마음에 든다. 딸래미가 좋아하는 뽀로로 같은 캐릭터를 인쇄해서 가지고 놀게 할 만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컬러 인쇄 품질이 생각보다 괜찮다면 디카로 찍은 사진도 부담 없이 인쇄해서 친지들에게 돌려 볼 수도 있겠다. 여하간 시험해 봐야 알겠다는 말씀. ^^ 과연 HP와 인연이 다시 닿을지 궁금하다.
신고
공유하기 링크
TAG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