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출발 전 철저하게 받은 사전 교육 - 다음과 같은 말을 입에 달고 살아라.

 

1. Excuse me.

2. Thank you.

3. Please.

 

 이 말만 제대로 한다면 원만한 여행이 될 것이라고 교육을 받았다.  실제로 미국에 가면 수시로 이 말을 쓰게되는데 만약 한국에 돌아온 직후 무심결에 “Excuse me.” 가 나왔다면 한국 망신은 시키지 않고 다닌 것이라 하겠다.

'네이버 블로그 백업 > 미국여행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뉴욕에 도착한 직후  (0) 2003.12.22
뉴욕까지  (0) 2003.12.22
우선 일본까지  (0) 2003.12.22
사전 교육  (0) 2003.12.22
댓글
댓글쓰기 폼